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맨위로 이동


타이틀

무주군의회 muju-gun council

맨위로 이동


사이드 메뉴

맨위로 이동


통합검색

통합검색

맨위로 이동


기능 버튼

  • 글자를 크게
  • 글자를 보통으로
  • 글자를 작게
  • 프린트

맨위로 이동


GNB 메뉴

맨위로 이동


비주얼

군민의 작은 소리에 귀 기울여 군민과 함께하는 무주군의회가 되겠습니다.

맨위로 이동


페이지 타이틀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군민의 작은 소리에 귀 기울여
군민과 함께하는 무구주군의회가 되겠습니다.

맨위로 이동


본문

언론에 소개된 무주군의회의 자료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저희 의회에 하시고 싶은 말은 참여마당의 의회에바란다에 글을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게시판 보기
제 목 무주군의회, '무주~서울 직통버스 1일 생활권 촉구' 건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6-11 조회수 5
첨부파일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무주군의회, ‘무주~서울 직통버스 1일 생활권 촉구건의

- 무주 발 첫차 8시 이전, 서울 발 막차 18시 이후의 노선 건의

 무주군의회(의장 유송열)은 지난 10일 제270회 제1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이해양 의원이 대표발의한 무주~서울 직통버스 1일 생활권 촉구 건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하고 이를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에 전달키로 했다.

 군 의회는 건의문에서 무주군은 지리적으로 국토의 중심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대전~통영 간 고속도로 개통, 국립태권도원 개원과 함께 산간 농촌지역 중에서도 교통의 요충지로 전국 어디나 2시간대에 진·출입할 수 있는 지역으로서 무주~서울 간 1일 생활권은 3만 여 군민들의 오랜 숙원이자 염원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현재 운행되는 무주~서울 간 직통버스는 서울행 첫차가 945, 무주행 막차가 1435분으로 서울 1일 생활권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며, 무주군민들은 시간과 경비를 이중으로 낭비하며 대전을 경유해야 하는 큰 불편을 감수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버스 배차시간 조정 또는 증차를 통한 무주~서울 간 1일 생활권을 호소했다.

 이해양 의원은 “5분 발언 이후 전라북도와 충청남도 관계부서를 방문하여 긍정적으로 협의하였고, 전북고속과 금남고속 대표 및 임원진 면담 후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와 고무적인 답변을 받았으나, 결국 국토교통부의 조정심의건으로 제출되었다.”, 기업 간의 이해관계 충돌로 인하여 무주군민의 호소가 무산되거나 장기간 표류하지 않도록 조속한 해결을 촉구했다.

 

 

목록

맨위로 이동


저작권정보

55517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읍 주계로 97Tel : 063-320-2510Fax : 063-320-2509
COPYRIGHT SINCE 2015 MUJU-GUN COUNCIL ALL RIGHTS RESERVED

Today 687 Total 984,255

맨위로 이동